가는 길 2003

경기권 가는 길

충북권 가는 길

기타권 가는 길

구 낚시터 가는 길

지난 화보집

조황/조행기

낙서장

공지사항

소류지 화보

gallery

추천 사이트

운영자에게

Home으로 가기



【백학지 가는 길】

 

소 재 지

경기 연천군 백학면 두일리

형    태

저수지

어     종

 붕어, 잉어, 향어

면    적

약 7만평

입 어 료

 15,000원

소    개


1989년까지 민간인 통제구역으로 지정되어 있어서 개발하지 못하고 있다가 1990년도에 낚시터로 조성되어 연천군의 허가받은 낚시터.
이곳의 수면적이 22.9ha로 아주 넓은 면적에 사방이 산으로 둘러 쌓여 자연경관이 뛰어나며 자원도 풍부하여 낚시객에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곳이며 가족을 동반하여 즐길수 있는 낚시터로서 추천할만한 곳이다.
어종은 붕어 및 방류한 향어 등.


 

특기사항

 

원래 입어료 만원이상의 낚시터는 가급적 소개를 안할 생각입니다만, 저희 사이트를 찾으시는 조사님들의 관심이 경기 북부권에 많으시고, 또한 가족나들이터로서 많은 인기를 끄는 곳인 만큼 가는 길 안내를 해드릴까 합니다.
자료는 2001년 6월 자료를 재정리한 것으로서 현재와는 약간 다를 수도 있겠습니다만, 차이가 나는 점은 차후 조정해 나가도록 하겠습니다.
백학지는 낚시도 낚시이지만 가는 길 곳곳에 유적지와 여러 유원지가 많은 만큼 연휴 등에는 가족 소풍터로도 적합할 것 같네요.
저수지앞에 식당 및 매점, 주차장 등 편의시설이 완비되어 있습니다.

 

 
 

 
 

<백학지 가는 길>

 백학지 가는 길은 대략 다음 2가지 방법이 있다.

1. 의정부(3번국도) →전곡 →백학
서울-의정부-동두천 3번국도를 이용하여 전곡까지 간다. 전곡역앞 우회도로에서 322번 군남, 백학 이정표를 보고 진입하여 직진하다 삼거리가 나오면 군남방향으로 좌회전한다. 이곳부터가 322번 국도이니 절대로 우회전하지 말 것.(본인은 이곳서 우회전하여 한동안 헤맸음)
이 도로를 계속하여 직진하면 숭의전 안내간판이 나온다. 이곳서 약 4km 가면 우측으로 매점이 좌측으로 백학지가 나타난다.


2, 의정부 →동두천 →적성 →백학
의정부-동두천 3번국도에서 덕정앞 삼거리에서 56번국도로 좌회전. 은현을 지나 56번 광적방향과 323번 신산리방향 갈림길에서 323번을 타고 계속 직진한다. 약6-7km진행하면 적성삼거리가 나오는데, 이 길을 다시 직진.(좌회전은 문산방향 37번국도). 도중 37번 전곡방향으로 1.5km전방 갈라지는 삼거리에서도 계속 323번을 타고 2km를 올라가면 임진강 노곡교가 보이고, 이곳을 건너 2km지점에 38선 표시판이 나타난다.
여기서 약4km 직진하면 백학면사무소 사거리가 보이고 백학면 두일리앞에 백학지 제방이 보인다.

 

 
 

백학지 가는 길 및 전경

   

전곡에서의 진입시 이용하는 도로. 322번 군남/백학으로 직진

숭의전을 지나 약4km 전방이 백학지

적성을 통해 진입시, 임진강 노곡교를 지나 보이는 38도선 안내판

백학면 사무소앞을 지나면 백학지 (반대편에서 촬영)

백학지 전경

백학지 전경. 우천시의 촬영이라 사진이 많이 흐립니다.

백학지는 대낚시 외에도 릴낚시를 즐기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백학지 좌대 모습

 

*** 본 자료는 2001년도 6월 답사 자료로서 현재와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

 

 

  -목록보기  
도봉산계곡
2006년도 현재 백학지는 입어료 만원이며 주간에는 강준치의 성화에 낚시가 힘듭니다.
해지 지면서 들어오는 붕어 입질은 거의 환상 이며 가급적 장대가 유리합니다.(3.2칸 이상~)
생미끼보단 떡밥이 잘 듣는 편이며 잉어도 다소 많은 곳이어서 부슬하게 겐 집어제와 미끼를
약간 크게 달아 투척하는 편이 좋습니다. 릴낚시는 못하게 안전루프를 쳐놓은 상태입니다.
2006-10-19
00:58:31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목록보기  
△ 이전글: 강화 무지락골지(오류내) 가는 길
▽ 다음글: 충주 용원지 가는 길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DQ'Style